화명중앙교회
Untitled Document
 
 
 
   
home
align="absmiddle"
sitmap admin
   
 
 
 
  main_intro
 
 
 
  quick_link

♣ 주일예배말씀영상(최정일담임목사님 메세지) Jeong-il choi Pastor Message


 9월 17일 "염려하지 말고 기도하라" (빌립보서 4:6-7)

2017-09-17 09:42:53, Hit : 190

작성자 : 김성한


염려하지 말고 기도하라  (빌립보서 4:6-7)

이 세상의 많은 사람들은 각자의 삶에서 많은  염려를 하며 살아갑니다. 아무 것도 부족함이 없었던 솔로몬은 자신이 쓴 전도서에서 “일평생 수고하는 것은 많은 염려가 있기에 모든 것이 헛되다.”고 말합니다.
이처럼 이 세상에 남녀노소 누구나 세상을 살면서 많은 고민과 염려를 하며 살고 있습니다.

여러분, 우리 인생에 끊임없이 일어나는 많은 고민과 염려를 어떻게 이길 수 있습니까? 사도 바울은 오늘 본문에서 우리에게 해결책을   말합니다.

   성도 여러분, 우리가 왜 염려를 하면 안 됩니까?
  첫 번째로 염려는 아무 유익이 없고, 해로운 것이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염려를 많이 한다고 해서 그 염려가 해결되지는 않습니다.   예수님께서도 마태복음 6장에서 “너희가 염려한다고 해서 너의 키가 한자나 더 하겠느냐”라고 말씀하셨습니다. 염려라는 말의 뜻은 “(우리의 영혼, 생명, 몸)을 물어뜯다.”입니다. 이처럼 염려는 우리의 생명에 많은 지장을 줍니다. 그런데 우리는 기뻐하고, 감사하고, 즐거워해야  하는데, 항상 염려를 하며 우리의 몸과 마음을 상하게 합니다. 그래서 요즘은 염려로 인해 생긴 병들이 많습니다.

  두 번째로 염려는 믿음이 없기 때문입니다.
염려는 하나님께서 말씀을 통해 우리와 함께 하겠다는 믿음을 불신하게 만듭니다. 예수님은 염려하는 자들에게 믿음이 없는 자라고 책망하시며, 오직 예수님을 믿고 의지하라고 말씀하셨습니다.

성도 여러분,  예수님께서 왜 염려하지 말고 오직 하나님을 믿고,   의지하라고 말씀하셨습니까? 염려는 하나님을 향한 불신앙이기 때문입니다.

세 번째로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염려를 이길 수 있습니까? 우리가 염려를 퇴치하는 방법은 기도 밖에 없습니다.
세상 사람들은 염려를 퇴치하기 위해 술, 담배와 같이 세상적인 방법으로 염려를 이겨내려고 합니다. 하지만 이런 방법으로 염려를 해결  할 수 없습니다.

오늘 본문에서 바울은 자신의 삶을 통해 배운 염려를 퇴치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 줍니다. 그는 예수님을 만나 회심한 후 하나님의 종으로 섬기기 시작하면서 여러 곳을 다하며 복음을 전했는데, 그때마다 사람들에게 많은 핍박과 고난을 받았고, 많은 위험과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하지만 바울은 그 어떤 상황에서도 염려하지 않았습니다. 특히 바울이 감옥에서 빌립보 교회 성도에게 편지를 썼을 때에도 그들에게 항상  기뻐하고, 기도하라고 격려했습니다.

그는 자신의 환경을 초월하여 염려하지 않고, 기뻐했는데, 그가 이렇게 할 수 있었던 이유는 아무것도 염려하지 말고, 하나님께 기도했기 때문입니다(6절). 이처럼 우리가 염려하지 않고, 하나님께 항상 기도하면 하나님의 평강이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우리의 마음과 생각을 지키고, 평강으로 채워줄 것입니다(7절).

내가 염려할 때, 주위 사람들이 나를 위로해 줄 수는 있지만, 해결해 줄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예수님은 우리의 염려를 모두 알고 있을 뿐만 아니라 모두 해결 해 주십니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믿음을 가지고, 하나님께 감사함으로 기도해야 합니다(6절下).

성도 여러분, 여러분의 염려를 믿음을 가지고 하나님께 모두 맡기기 바랍니다. 우리의 염려를 하나님께 모두 맡기면 모든 지각에 뛰어나신 하나님께서 우리가 가진 염려의 자리를 하나님의 평강으로 가득 채워 주실 것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우리는 세상을 살면서 많은 염려와 근심을   가지고 살아갑니다. 우리가 가진 염려와 근심을 세상에서 해결하지   마시고, 오직 모든 지각에 뛰어나신 하나님께 믿음을 가지고 감사함으로 기도하시기 바랍니다. 그래서 여러분의 삶에 염려보다는 하나님의 평강과 감사가 가득한 삶을 살아가는 성도 여러분이 되시기 바랍니다.



9월 24일 "너는 내 것이라" (이사야 43:1-7) [1]
9월 10일 "내 삶의 주인 되신 그리스도" (에베소서 3:14-17) [2]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또미
 
Untitled Document